세상에서 가장 별난 심리치료사

문제는 외부에 있지 않습니다.
문제의 진정한 원인은 당신 내부에 있는 또 하나의 자신인 '우니히피리’가
지금까지 축적해 온 기억입니다.
‘호오포노포노’를 통해 당신은
기억을 지우는 방법을 배우게 됩니다.
그리고 원래의 당신이
그랬던 것처럼 완벽하고 아름다운
'진정한 자신'으로 살게 됩니다.

이하레아카라 휴렌 박사

세상에서 가장 별난 심리치료사

나는 2년 전 하와이에 살고 있는 치료사의 이야기를 들었다. 그 사람은 정신병을 앓는 범죄자들을 수용한 병동에서 환자 한 명 진료하지 않고 전원을 치유했다고 한다.그 심리치료사는 환자의 챠트를 들여다보면서 환자들의 병을 만들어 낸 자기 내면의 원인을 내면의 성찰을 통해 찾아낸 다음 스스로를 치유하고 개선시켰고, 이와 함께 환자들의 병도 호전되어 갔다고 한다.

처음 이 이야기를 들었을 때는 그저 허무맹랑한 이야기라고 생각했었다. 어떻게 직접적인 치료과정도 없이 자기를 치유함으로써 다른 사람을 치유할 수 있단 말인가? 가 자기개선과 자기치유의 대가라 할지라도, 범죄를 저지를 정도의 심각한 정신병자들을 정말 치료할 수 있겠는가?

나는 도무지 이해가 되지 않았다.
말도 안 되는 비논리적인 이야기라고 생각해서 이내 그 이야기를 잊어버렸다.

그런 1년 후에 그 이야기를 다시 들었고, 그 치료사는 하와이 전통의 치료법인 호오포노포노라는 방법통해 치료를 한다는 얘기도 들었다. 나는 이전에 그런 이름의 치료과정에 대해서 들어본 적이 한 번도 없었지만 이후 그 이야기가 마음에서 떠나질 않았고 만약 이 이야기가 모두 사실이라면 거기에 대해 좀 더 알아봐야겠다고 생각했다.

온전한 책임(Total responsibility)이란 내가 생각하고 내가 행하는 모든 것에 대해 책임지는 것이라고 알고 있었다. 그리고 그 너머의 것-내가 아닌 타인의 행동이나 생각-은 내가 책임질 수도 없고 어찌할 수도 없는 나의 의지 밖의 것이 아닌가? 우리는 남이 행하는 것에 대해 책임을 지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행하는 것에 대해서만 책임을 지는 것이 아닌가? 정신병동 환자들을 치료한 그 하와이 치료사는 내게 좀 더 진보적인 새로운 관점의‘온전한 책임’에 대해 가르쳐 주었다.

그 분은 이하레아카라 휴 렌 박사였다.첫 번째 전화 통화에서 한 시간 가량 대화를 나누었던 것 같다. 나는 그에게 심리치료사로서의 자신의 행적을 처음부터 끝까지 들려 달라고 부탁했다. 그는 하와이 주립 종합 병원에서 4년 동안 일했다고 했다. 정신병을 앓는 범죄자들을 수용한 그 병동은 매우 위험한 곳이어서 정신분석의들은 한 달을 못 버티고 그만두기 일쑤였다. 직원들은 아파서 결근하는 일이 다반사였고 결근을 하다 못해 아예 그만둬 버리는 사람도 많았다. 사람들은 그 병동을 통과할 때마다 환자들이 덤벼들까 무서워 벽에 등을 붙이고 지나갈 정도였다. 그 곳은 거주지로도, 일터로도, 방문할 곳으로도 결코 유쾌한 곳은 아니었다.

휴렌 박사는 한 번도 진료를 목적으로 환자를 만난 적이 없다고 말했다. 환자들을 ‘진료’해 본 적이 없다는 뜻이었다. 단지 기록을 살펴보면서 치유 작업을 실행했다고 했다. 그가 자기 내면의 치유 과정을 시작하면 환자들이 낫기 시작했다는 것이다.

“몇 달이 지나자, 수갑을 찼던 환자들이 자유스럽게 걸어 다니도록 허용이 됐지요. 독한 약을 먹었던 사람들도 복용하는 약이 줄어들었고요. 통제 없이 절대 자유롭게 돌아다니지 못하던 환자들이 자유롭게 돌아다니게 되었습니다.”

나는 입이 딱 벌어졌다.

“변화는 그뿐만이 아니었습니다. 직원들도 즐겁게 일을 하기 시작했어요. 결근과 이직이 사라졌죠. 마지막에는 퇴원하는 환자들이 늘어나는 바람에 필요한 인력보다 직원들이 남아돌게 되었는데도 그 모든 직원들이 한 사람도 빠짐없이 일을 하러 나왔어요. 현재 그 병동은 폐쇄되었습니다”

여기서 나는 중대한 질문을 하지 않을 수 없었다. “어떤 마음을 품었기에 그 사람들을 변화시킨 겁니까?”

그는 “내가그들과 공유한 부분을 정화한 것뿐입니다.”고 말했다.

그의 말은 선뜻 이해가 되지 않았다.

휴렌 박사는 “내 인생의 모든 것은 내 인생 안에 있기 때문에내 인생의 모든 것은 전적으로 나의 책임”이라고 설명했다. 이를테면 내가 온 세상의 창조자라는 것이다.

휴…납득하기가 정말 어려웠다.. 내가 한 말이나 행동에 대해서 책임을 지는 것과 내 인생 안의 모든 사람들이 한 말이나 행동에 대해서도 책임을 지는 것은 엄연히 다르지 않은가? 론부터 말하자면 그의 말은 진실이었다.내 인생을 전적으로 책임진다는 것은, 보고 듣고 만지고 경험하는 모든 것이 ‘내 인생 안에’ 존재하기 때문에 내 책임이라는 말이다.

테러리스트나 대통령, 경제 상황 등 내 마음에 들지 않는 모든 일들 역시 그것들에 대한 치유의 책임은 바로 나에게 있다. 말하자면 그것들은 내 안으로부터 투영되어 나온 존재일 뿐이기에, 문제는 그것들에게 있는 것이 아니라 나에게 있는 것이다. 그것들을 변화시키려면 나 자신부터 변화시켜야 한다.

휴렌 박사로부터 처음 이런 이야기를 들었을 때 솔직히 수용하기는 커녕 이해하기조차 힘들었다. 모든 것을 책임지는 일보다 원망하고 비난하는 쪽이 훨씬 더 쉬운 법이니까. 하지만 그와 이야기를 하면서 깨달았다. 그에게 치유, 즉호오포노포노란 ‘자신을 사랑하는 것’을 의미한다는 것을. 내 인생을 개선하고 싶다면 우선 내 인생을 치유해야 하듯, 누군가를 고치고 싶다면 그가 정신병을 앓는 범죄자라 할지라도 우선 나 자신부터 치유하면 그들을 치유할 수 있다는 것을.

나는 휴렌 박사에게 그가 정신병동에서 자신을 어떻게 치유했는지 물었다. 정확히 말해 그가 그 환자들의 기록을 보면서 어떤 행동을 했느냐는 뜻이었다.

“그냥 ‘미안합니다’와 ‘사랑합니다’라는 말만 계속해서 했습니다.”

“그게 다인가요?”

“예, 그게 전부입니다.”

나 자신을사랑하는 것이 나 자신을 개선하는 최선의 방법이며, 나 자신을 개선하면 온 세상을 개선할 수 있다. 간단한 실례를 들어보겠다. 어느 날 어떤 사람이 무지 열 받게 하는 메일을 나에게 보내왔었다.과거의 경우 나는 감정적으로 폭발하거나 논리적으로 문제를 해결하려고 애썼을 것이다.하지만 이번에는 휴렌 박사의 방법을 사용해 보기로 결정하고 내 자신에게 조용히 말했다.“미안합니다”, “사랑합니다” 특정한 어떤 사람을 대상으로 이 말을 한 것이 아니고 그저 이러한외부 환경을 만들어 낸 나의 내면을 치유하고자 ‘사랑의 혼 the spirit of Love’을 불러낸 것이다.  

1시간도 지나지 않아 메일을 보냈던 사람으로부터 앞의 무례한 메일에 대해 사과하는 메일이 도착했다. 나는 사과를 받기 위한 어떤 행동이나 조치도 취하지 않았고, 심지어 답장조차도 보내지 않았다. 다만 “사랑합니다”라는 말을 통해 그를 창조해 낸 나의 내면을 치료한 것뿐이었다.

이후에 나는 휴렌 박사가 개최한호오포노포노 워크샵에 참가했다.당시 70세였던 그는 나의 저서 “The Attractor Factor”에 대해 칭찬하면서 내가 내 자신을 사랑하고 성장해 가면 내 책의 진동수도 올라가게 되고, 그렇게 되면 그 책을 읽는 사람들이 그것을 느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간단히 말하자면 내가 성장하면 독자들도 성장한다는 말이었다.

“이미 팔린 책들은 어떻게 되나요?”라고 물어봤다.

휴렌 박사는 “그것들 역시 밖에 있지 않습니다”라고 말했다. 나의 마음은 다시 한 번 그의 신비한 지혜에 감동받았다. “그 책들은 여전히 당신 속에 있습니다.”

결국 모든 것은밖에 있는 것이 아니다.

이 깊이 있는 가르침의 탁월한 테크닉을 설명하자면 한 권의 책으로도 모자랄 것이다. 당신이 삶에서 개선되기를 바라는 어떤 것이 있을 때, 당신이 봐야 할 곳은 단 한 곳, 당신의 내면이다.

“자신의 내면을 바라볼 때, 사랑을 가지고 보라”

The World's Most Unusual Therapist

Two years ago, I heard about a therapist in Hawaii who cured a complete ward of criminally insane patients--without ever seeing any of them. The psychologist would study an inmate's chart and then look within himself to see how he created that person's illness. As he improved himself, the patient improved.

When I first heard this story, I thought it was an urban legend. How could anyone heal anyone else by healing himself? How could even the best self-improvement master cure the criminally insane?
It didn't make any sense. It wasn't logical, so I dismissed the story.

However, I heard it again a year later. I heard that the therapist had used a Hawaiian healing process called ho 'oponopono. I had never heard of it, yet I couldn't let it leave my mind. If the story was at all true, I had to know more.

I had always understood "total responsibility" to mean that I am responsible for what I think and do. Beyond that, it's out of my hands. I think that most people think of total responsibility that way. We're responsible for what we do, not what anyone else does. The Hawaiian therapist who healed those mentally ill people would teach me an advanced new perspective about total responsibility.

His name is Dr. Ihaleakala Hew Len. We probably spent an hour talking on our first phone call. I asked him to tell me the complete story of his work as a therapist. He explained that he worked at Hawaii State Hospital for four years. That ward where they kept the criminally insane was dangerous. Psychologists quit on a monthly basis. The staff called in sick a lot or simply quit. People would walk through that ward with their backs against the wall, afraid of being attacked by patients. It was not a pleasant place to live, work, or visit.

Dr. Len told me that he never saw patients. He agreed to have an office and to review their files. While he looked at those files, he would work on himself. As he worked on himself, patients began to heal.

"After a few months, patients that had to be shackled were being allowed to walk freely," he told me. "Others who had to be heavily medicated were getting off their medications. And those who had no chance of ever being released were being freed."

I was in awe.

"Not only that," he went on, "but the staff began to enjoy coming to work. Absenteeism and turnover disappeared. We ended up with more staff than we needed because patients were being released, and all the staff was showing up to work. Today, that ward is closed."

This is where I had to ask the million dollar question: "What were you doing within yourself that caused those people to change?"

"I was simply healing the part of me that created them," he said.

I didn't understand.

Dr. Len explained that total responsibility for your life means that everything in your life - simply because it is in your life--is your responsibility. In a literal sense the entire world is your creation.

Whew. This is tough to swallow. Being responsible for what I say or do is one thing. Being responsible for what everyone in my life says or does is quite another. Yet, the truth is this: if you take complete responsibility for your life, then everything you see, hear, taste, touch, or in any way experience is your responsibility because it is in your life.

This means that terrorist activity, the president, the economy--anything you experience and don't like--is up for you to heal. They don't exist, in a manner of speaking, except as projections from inside you. The problem isn't with them, it's with you, and to change them, you have to change you.

I know this is tough to grasp, let alone accept or actually live. Blame is far easier than total responsibility, but as I spoke with Dr. Len, I began to realize that healing for him and in ho 'oponopono means loving yourself. If you want to improve your life, you have to heal your life. If you want to cure anyone--even a mentally ill criminal--you do it by healing you.

I asked Dr. Len how he went about healing himself. What was he doing, exactly, when he looked at those patients' files?

"I just kept saying, 'I'm sorry' and 'I love you' over and over again," he explained.

Turns out that loving yourself is the greatest way to improve yourself, and as you improve yourself, you improve your world. Let me give you a quick example of how this works: one day, someone sent me an email that upset me. In the past I would have handled it by working on my emotional hot buttons or by trying to reason with the person who sent the nasty message. This time, I decided to try Dr. Len's method. I kept silently saying, "I'm sorry" and "I love you," I didn't say it to anyone in particular. I was simply evoking the spirit of love to heal within me what was creating the outer circumstance.

Within an hour I got an e-mail from the same person. He apologized for his previous message. Keep in mind that I didn't take any outward action to get that apology. I didn't even write him back. Yet, by saying "I love you," I somehow healed within me what was creating him.

I later attended a ho 'oponopono workshop run by Dr. Len. He's now 70 years old, considered a grandfatherly shaman, and is somewhat reclusive. He praised my book, The Attractor Factor. He told me that as I improve myself, my book's vibration will raise, and everyone will feel it when they read it. In short, as I improve, my readers will improve.

"What about the books that are already sold and out there?" I asked.

"They aren't out there," he explained, once again blowing my mind with his mystic wisdom. "They are still in you."

In short, there is no out there.

It would take a whole book to explain this advanced technique with the depth it deserves. Suffice it to say that whenever you want to improve anything in your life, there's only one place to look: inside you.

"When you look, do it with love."

 

This article is from the book "Zero Limits" by Dr. Joe Vitale and Dr. Len
Copyright 2005 by Joe Vitale. All rights reserved.
You may forward this in its entirety to anyone you wish.

 세상에서 가장 별난 심리치료사
Open

mailmag_banner